마틴 로이드-존스

지난번 시애틀 간사 수양회였던가,
몇 사람이 함께 모였을때, 이런 저런 이야기를 하다가,
내 신앙의 기본적인 색깔은 뭐니뭐니해도 ‘청교도 신앙’ 이라는 이야기를 한 적이 있었다.
그 이야기를 듣던 사람들은, 내가 그렇게 이야기하는 것을 쉽게 수긍하지 못하는 것 같아 보였다. ^^

10여년전, 나는 마틴 로이드-존스의 사상에 깊이 빠져 있었다.
여태까지도 나는 마틴 로이드-존스가 내 신앙에 가장 영향을 많이 끼친 사람들중 하나로 꼽는다.

어제 주일 오후,
교회에 다녀와서 잠깐 쉬던중에, 마틴 로이드-존스의 설교 녹음 file을 파는 site를 발견했다.
http://www.mlj-usa.com
그분의 책을 읽기는 했지만, 그 설교를 들었던 적은 없었기 때문에, 나는 금새 몇개 설교를 다운로드 받아 들어보았다.

처음 들었던 설교는,
그야말로… 무척이나 지루하게 들렸다.
정말 옛날 말투로, 발음도 이상하게 들리는 그런 설교였다. 내용이 좋고 나쁘고를 떠나서, 스타일이 그야말로 너무 ‘구식’이었다.

그런데, 두번째 설교부터는….
그 설교 끝에 나도 모르게… ‘아멘’이라고 response를 하게 되었다.

세번째 설교를 듣는 중에는,
중간에 탄성도 지르고…
공감도 하고, 마음이 뜨거워지기도 하였다.
과연 20세기 최고의 설교가라고 불리울만 하구나… 싶었다.

한편으로는,
20세기 초반의 설교이므로,
contents나 style이 분명히 out of date인 부분이 있었다. 그야말로 ‘옛날 설교’ 였다.
그렇지만, 그 안에서 살아있는 ‘하나님의 말씀’을 분명히 경험할 수 있었다.

현대에,
그런 설교가를 좀 만나볼 수는 없을까.

나는 청교도적 신앙을 가진게 분명하다. ^^

4 thoughts on “마틴 로이드-존스

  1. 추천해준 책 중에 저도 ‘부흥’이 가장 먼저 손이 가더라구요… 신앙서적을 땀이 나도록, 아니… 예전의 만화책 “열혈강호”보듯이 본적은 처음입니다. 많이 위로가 되면서 부흥을 놓고 기도하시게 하네요… 감사합니다. 그러면 저도 청교도적 신앙인가요? 🙂

    • “놈하나”라…
      흠… 케임브리지에 사는 그 귀엽고 깜직하게 (허억… -.-;) 생긴 그 형제분 맞죠? ㅋㅋ

      제가 지난번에 책들을 추천하면서,
      제 마음 속에서의 소망은요,
      놈하나 형제에게… 그 ‘부흥’에의 소망이 좀 깊이 불타올랐으면 하는 것이었습니다. 그래서… 이렇게 불붙은 김에, 기도와 땀과 눈물이… 그렇게 좀 팍~ 꼿히면 좋겠다 싶었습니다.

      정말… 그렇게 부흥을 위해서 기도하면 좋겠어요!!!!
      ‘구령의 열정’도 한번 꼭 읽어보세요. ^^

  2. 잠실에 있는 ‘남포교회’ 담임목사이신 ‘박영선’ 목사님의 설교를 추천합니다^^. http://www.lamp.or.kr/ 에 들어가면 무료로 이 분의 ‘강해’ 설교 영상을 다운 받아볼수있는데, 저는 이분의 설교에서 ‘한국’의 , ‘현대’의 마틴 로이드 존스의 모습을 보게 됩니다. 부흥이라는 책의 뒷표지에 코멘트를 달은 분이기도 하시구요ㅎㅎ. 할렐루야+

    • 추천 감사합니다.
      박영선 목사님은 잘 알죠. ^^
      그분의 설교도 많이 들었고요… 그리고 ‘하나님의 열심’, ‘하나님 나라의 이해’와 같은 그분의 책들도 도움을 많이 제가 얻었었습니다.
      혹시 제가 아는 분이라면… 박영선 목사님을 왜 마틴로이드존스처럼 생각하셨는지… 차 한잔 마시면서 듣고 싶네요.
      감사합니다.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