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립고 재미있다

나는 박사과정때, plasma라는 걸 했다.
음… 이게 뭐 우주나 태양에 있는 그런 plasma가 아니고,
또, 생물쪽에서 이야기하는 plasma도 아니고…
그것에 비하면 훨씬 낮은 에너지로 만든, 주로 vacuum chamber에서 만드는, 반도체 process 용으로 사용하는 plasma 이다.
Partially ionized gas.

plasma는 여러가지 semiconductor processing에 매우 광범위하게 쓰이지만,
워낙 복잡해서 plasma를 제대로 이해하는 사람을 찾기가 참 쉽지 않다.

내 박사과정때 지도교수는 이쪽 분야에서는 세계에서 big 3 혹은 big 5 안에 드는 사람이었다.
그래서, 학회에 가면, 순전히 그 사람 제자라는 이유만으로 주목을 받기도 하였다.
덕분에 나는 plasma에 대해서 꽤 탄탄하게 공부할 수 있었다.

오늘은,
이 동네 어떤 회사에서 interview를 본다.
그런데 그 회사에서 원하는 사람이, plasma를 잘 아는 사람이다.

그래서,
거의 10년 넘게 넘겨보지 않았던, 옛날 plasma 관련된 책이랑 note들을 어제 좀 읽어 보았다.

우아… 이거… 정말 재미있다!!!!
그래, 정말 내가 이거 진짜 재미있어 했었는데…
혼자서 나는 옛날에 보았던 것들을 보면서,
완전 재미있게 즐겼다.

이런걸 보면, 나는 공부를 재미있어 하는 것 같긴 하다. 의외로… ㅋㅋ

@ 그렇지만, 오늘 interview를 하는 회사보다는, 내일 interview를 하는 회사쪽에 더 갔으면 하는 마음이 크긴 하다. ^^

2 thoughts on “그립고 재미있다

  1. Plasma라는 단어를 처음 접한게 국민학교(초등학교)시절 열심히 보던 고유성 작 “로보트 킹”이었던듯… 전기공학에서는 배울일이 없는 분야라, 회사에서 가끔 듣기는 하는 단어인데 그게 뭔지 아직도 잘 모르겠군 ㅎㅎㅎ

    그건 그렇고 일선으로 복귀해 다시 바빠지기 전에, 오랜만에 점심이나 한끼 같이 합시다!

    • 점심 저는 많이 flexible 합니다요.
      언제 좋으신지 알려만 주시면 제가 가까운 곳으로 가겠습니다. (수요일빼고 다 괜찮습니다) – 인터뷰가 갑자기 잡히는 경우가 아니라면요. ^^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