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승에 대해서 (어제 글에 이어서)

아니, 세상에 스승이 얼마나 많은데 그러느냐.
그렇게 많은 스승들 가운데서 네 스승을 찾지 못하는건 네 문제이다.
네가 교만한거다.

라고 말하는 사람들이 있을 듯 하다. ^^

내가 생각하기에, 진정한 스승을 찾는 것이 어려운 이유는 진정한 스승의 기준이 높기 때문이다.
내가 생각하는, 진정한 스승의 몇가지 중요한 특징들은 다음과 같다. 그냥 순전히 내 생각이다. ^^

1.진정한 스승은 자기를 바라보도록 하지 않는다.
많은 사람들이 자기가 추구하는 가치를 따르는 사람을 만들기 보다는 자신을 따르는 사람 만드는 것을 더 좋아한다.
유명한 교회의 교인이 그 목사님을 추종하는 것, 유명한 기독교 단체나 모임의 멤버가 그 리더나 창립자를 추종하는 것을 보면… 아.. 저 장로님이, 저 목사님이 다른 종교로 개종하면 추종자들이 다 같이 개종하겠다… 싶어 보이는 경우가 있다. -.-;

2. 진정한 스승은 제자가 자신을 뛰어넘도록 돕는다.
정말 자신의 신념에 헌신한 사람이라면, 자신의 제자에 의해서 그 신념이 더 발전되기를 바라게 된다.
그러면 자연스럽게 제자가 자신보다 더 뛰어나게 되는 것을 대단히 기뻐한다.
그러므로 스승의 역할은 자신만큼 제자들이 따라오도록 하는 것을 넘어서, 제자들이 자신을 뛰어넘도록 하는 것이어야 한다.
이렇게 하기 위해서 스승이 제자를 tightly control하면 안된다. 그러면 제자가 스승을 넘을 수 없다. 부족하더라도 제자가 실수하도록, 심지어는 망하도록 가능성을 열어야 한다.

흥미로운 것은, 이런방식으로 제자들을 키워내면… 제자들 그룹이 조직화 되기 어렵고, 따라서 큰 그룹으로 자라나기 어렵다.
반면, 조직화되고 큰 그룹으로 자라난 모임이나 조직에서는 진정한 스승-제자 관계가 만들어지기 대단히 어렵다.
대형교회, 대형선교단체 등등에서 그 창립자를 뛰어넘는 사람이 나오는 것을 보았는가? (아주 없지는 않겠지만… 적어도 언뜻 떠오르는 case가 내게는 없다.)

3. 진정한 스승은 보상을 바라지 않는다.
자신이 추구하는 가치를 위해서 제자를 키우는 것 자체가 그 스승에게 보상이다.
그에 따른 어떤 보상 (금전적 보상, 사회적 인정, 사람들의 존경 등등)이 부차적으로 올 수 있으나 그 부차적인 것들을 우선 추구하는 사람들은 스승이 되기 어렵다.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