욕망을 긍정하는 기독교 (7)

성공/번영하고자 하는 욕망을 어떻게 볼 것인가?
나는 성공하고자 하는 욕망을 가치중립적으로 보기 어렵다고 생각한다.
그것은 몇가지의 이유가 있다.

– 성공의 동기가 결국은 강한 자기애(self-love)에 기인하고 있을 가능성이 거의 100%이다.
– 어그러진 세상 속에서의 성공은 그 성공의 그림자로 인해 어떤 사람들에게 고통이 되기 십상이다.
– 성공/자기성취는 많은 경우 그 사람의 궁극적 관심을 하나님으로부터 빼앗아버린다. ‘하나님 없이도 사는 것’이 가능해지게 된다고 착각하게 되어버린다.

물론,
돈을 버는 것, 성공을 하는 것 자체를 모두 죄악시하는 것은 옳지 않을 것이다. 그리고 성공이나 번영을 하나님께서 주신다는 것 역시 인정해야 할 것이다.

그.러.나.
성공과 번영과 명예등을 향한 욕망은 그것을 쉽게 가치중립적이라고 여기기 대단히 어렵다고 본다.

기독교 내의 건강한 영성신학자/영성가 들이 성공/번영/명예 등등에 대해 경고하고 또 경고했던 것을 생각해보면 더더욱 그렇다.

우리 시대에 돈은 가치중립적이지 않다. 돈 자체가 갖는 어떤 영적 power가 있다…
이렇게 리차드 포스터가 이야기하지 않았던가.

성공/자기성취/번영/명예 등은 정말 개인과 공동체가 지극히 조심하면서 다루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나는 정말 그렇게 생각한다…
지금 내가 살고 있는 이 시대, 내가 살고 있는 삶의 context에서는 더더욱 그렇다고 생각한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