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OSTA/USA-2011 Chicago Conference 후기 (5)

좀 황당하고, 외롭기도 한 느낌이 있었다.

내가 늘 KOSTA에서 따르면서 배우던, 그야말로 우러러보던 간사 선배님들이 시카고에 거의 계시지 않았다. 
내가 KOSTA를 섬긴 이래로 이런 상황은 처음 겪었던 일이었다.

어쩌다 속상한 일이 있으면 그분들에게 달려가 투정을 부리기도 하고,
꽉 막힌 것 같이 힘들도 답답할 때 조언을 구할 수 있는 분들이 계시지 않았다.

내가 만나본 사람중, 가장 열정적인 기도를 하시던 김O숙 간사님 생각이 참 많이 났다. 눈물 흘리시며 기도하시던 그 모습. 후배들을 (특히 여자 간사들을) 친동생처럼 품어주시고… 그렇게까지 겸손하실 필요(?)가 없는데… 과장되지 않은, 몸에 밴 겸손함이 늘 포근한. 여러가지 관계 등에서 stress 받을 만한 일들을, 그저 온 몸으로 흡수(!!)하시며 섬기셨던. 참석자가 거의 insult에 가까운 이야기를 하더라도, 그 사람을 품고 받아주셨던. 등록한 사람들 명단을 거의 다 외는 것이 아닌가 싶을 정도로 한 사람 한 사람을 놀랍게 기억하시던. 그분이 간사 모임 기도를 인도하면, 무릎 꿇고 기도하다가, 무릎에 멍이들때까지 기도하곤 했었는데…. 

내가 처음 어리버리하던 초년병때, 나를 ‘권짱’이라고 불러주시면서 이리저리 잘 안내해 주셨던 은O영 간사님 생각도 참 많이 났다. 마지막 시카고 오시던 해에, 기도하던 시간에, 너무 힘든 사람들 있으면 그 자리에 무릎 꿇고 기도하라는 인도자의 말에 따라, 조용히 KOSTA VOICE desk 옆에서 무릎 꿇으시던 모습이. 함께 eKOSTA 한다고 참 많이 함께 좌충우돌 했었는데. eKOSTA 글들을 묶어서 책도 냈었고. 

물론, 그 존재만으로도 영적인 분위기를 늘 압도하시는 황O성 간사님도,
내가 그렇게까지 서툴게 헤매더라도 차근 차근 나를 키워주셨던 강O인 간사님도,
그 빈자리가 너무 크게 느껴졌다. 

가만히 생각해보면,
내가 KOSTA에 헌신하게 된 큰 이유 가운데 하나는,
그분들과 만나는 것이 좋기 때문이었던 것 같다.
박사과정 공부하면서, 영적으로 많이 망가졌을때, 이런 분들을 한번씩 만나면서 내 모습을 추스리곤 했었는데.
그래서 간사모임 갈때마다, 이분들 만날 생각에 전날 밤에는 잠도 이루지 못했었는데…

지금도 KOSTA program이나, 운영 방식, 함께 나누고 있는 스피릿 등에…
이분들의 숨결과 손길이 그냥 ‘무명으로’ 배어 있는 것을 보면서,
참 이 선배님들이 그리웠다. 

그렇지만 생각해보면,
내가 이런 선배님들과 함께 섬길 기회가 있었다는 것 자체가 말로 다 할 수 없는 blessing이었다.

그런데…
나는 우리 후배들에게 줄 것이 없는데…
이렇게 나는 많이 받고서… 내가 해줄 수 있는 것은 없는데…

일주일 내내, 빨간조끼들을 보면서 많이 울 수 밖에 없었던 이유였다. 

4 thoughts on “KOSTA/USA-2011 Chicago Conference 후기 (5)

  1. 컨퍼런스 기간동안 누가 권 간사님께 와서 인생, 믿음, 사역에 대하여 나누었나요? 그런 분이 계셨다면 미친 존재감이셨으리라… 저는 강모집사님이 옆에 계셔 좋았는데요.. 죄송~~~

    • 저는 외로웠어요. ㅎㅎ

      뭐 사실 위에 엄살을 떨긴 했습니다만, 우리 간사들과 이야기 나누는 게 참 좋긴 했습니다.

      깊이 있는… 인생, 믿음, 사역에 대한 이야기를 나눌 기회가 없었다는게 좀 아쉽긴 하지만요… 뭐 제가 그런 이야기를 깊게 나눌 준비가 되어있지 않았는지도 모르겠습니다만…. ^^

  2. 목수의 졸개님께서 이런 고민을 하시다니.. 찾아가서 많이 괴롭혀 드리지 못해 죄송하고요. 또 한편으로는 영적으로/인격적으로 별 매력이 없는 제 자신을 보며 다시 한번 많이 절망하고 반성하게 되고 그러네요.

    • JK야… 뭐 사실 휘튼에서 잠깐 짬을 낼 여유라도 있었나요 뭐.
      영적/인격적 매력이야… 제가 정말 없죠. ^^

      하지만,
      거룩한 절망은, 하나님께서 소망으로 채워주시는 거라… 그렇게 믿어 보는 거죠… ^^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