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신놈의 일이 이렇게 겹치냐

이번달까지 하고 있는 government funding 관련해서 중요한 milestone 하나를 마무리 지어야 한다.
내게 주어진 시간은 일주일.
아직 한번도 해본적이 없는 process를 사용해서, 일주일 이내에 working device를 만들어 내야 한다. 

일주일 이내에, co-work(?)을 하고 있는 어떤 회사가 요구하는 data 하나를 보내주어야 한다.
그것을 위해서, 만사 제쳐두고 한번도 안해본 process를 사용해서 어떻게든 device를 만들어서 측정을 해서 보내주어야 한다.

2주 이내에, 역시 위의 회사에서 요구하는 sample 하나를 만들어야 한다. 이것은 내가 물론 많은 부분을 하기도 하지만, 다른 사람들이 해야하는 부분도 많기 때문에, 잘 organize 하는 일이 필요할 것 같다.

여전히 여태껏 day-to-day로 하고 있던 일들은 계속 해야한다. 약간 다른 사람들이 좀 사정을 봐주긴 하지만, 그래도 여전히 내가 해야하는 부분이 있어서, 그것도 시간되는대로 해야 한다.

가능하면 빨리, co-work을 하고 있는 어떤 회사에 자료 몇가지를 정리해서 보내주어야 한다.
그것을 위해 몇사람과 이야기를 나누어서 자료들을 모으는 작업부터 해야 한다.

실험을 진행하는데 약간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내가 아끼는 회사 동료 한 사람과 함께 가능하면 많은 시간을 보내며 그 사람이 get back on track 하도록 돕고 싶다. 내가 꼭 이것을 그렇게 해야하는 것(?)은 아니지만… 그냥 마음이 그렇다. 그리고 여건도 최근 그렇게 할 여건이 좀 열렸고.

이번 주말에는 어떤 교회 청년부 수련회에 가야한다. 아직 마무리하지 못한 message를 마지막으로 정리할일이 남기도 했는데.

앞으로 일주일 동안, 회사로 찾아오는 visitor가 최소한 3명이 될 것 같다.
어떤 사람과는 식사도 함께 하게 될 것 같고, 어떤 사람과는 좀 더 짧게 해결할 수도 있을 것 같다.

우리 그룹에서 진행하는 어떤 일 가운데,
내가 상황을 정리해서 사람들이 모두 현재의 상태와 해야할 일을 잘 구분해내는데 도움이 되는 자료를 만들고 싶다고 생각한지 벌써 3주가 지났다. 
계속 바쁜 일이 진행되는 바람에.. 이것에 대해선 계속 snooze 버튼을 눌러 왔는데… 이것도 더 미루지 말고 좀 작정해서 했으면 한다.

다음주말에 있을 간사 수양회에서 몇 사람과 이야기를 나누고 정리해야 할 몇가지를 내 나름대로 준비해야 할 것 같다. 물론 그것을 위해 기도도 해야할 것 같고. 지혜가 많이 필요할 듯. 요즘 background에서 돌아가고 있는 논의 하나에도 indirectly 참여하고 있긴 하지만, 사실 그 부담은 그렇게 크지는 않고.

이것들을 빠뜨리지 않고, 까먹지 않고…
하나씩 하나씩 정성스럽게 했으면 한다.
일을 해치우는 것이 아니라, 그 하나 하나에 내 생각과 마음을 담아서…

이 와중에, 많이 메마르고 딱딱해진 내 영혼에 다시 생기를 불어넣는 것을 좀 더 하고 싶다.
흘러가는 시간 속에서 하나님의 숨결을 느끼고 싶고, 사랑의 명령에 순종하며 사는 mode로 전환하고 싶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