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래도 잠깐 자랑질은 해야겠기에… ㅋㅋ

지난 주말,

‘동네 애들’이 모여서 하는 Math Olympics에 민우가 학교 대표로 나갔다.

작년에는 computation 분야로 출전해서 상을 받았는데,

금년에는 reasoning 분야로 출전해서 상을 또 받아왔다.

(아 ,참고로, 뒤에 리본 쌓여 있는걸 보면 알겠지만… 사실 참석한 사람의 40% 정도는 대충 상을 받았던 것 같다. 그야말로 상을 남발하는 뭐 그런 동네 대회다. 대단한건 아니고… )

감기에 걸려서 그 전전날은 학교에서 조퇴를 할만큼 몸 상태가 좋지 않았는데…

그래서 그날 아침에 겨우 일어나서 아침도 제대로 못먹고 가서 시험을 봤는데…

그래도 이렇게 상을 받고서는 기분이 좋아한다. 무진장 쑥스러워 하면서 ^^

가만 생각해보면,

나는 수학경시대회 뭐 그런것에서 상받은 기억이 없는데…

이런거… 엄마 닮은 건가. ㅋㅋ

6 thoughts on “그래도 잠깐 자랑질은 해야겠기에… ㅋㅋ

  1. 축하합니다.
    충분히 자랑할만 하세요~^^

    그리고 바쁘실 때는 제글에는 답글 안주셔도 괜찮습니다.^^

  2. “나는 수학경시대회 뭐 그런것에서 상받은 기억이 없는데…” ==> 나가본 적이 없나보지.

    • 허억… 그런가요… ㅋㅋ
      전 생각해보면 사실 수학을 아주 잘하진 못했던 것 같아요.
      재미있어 하긴 했었고, 아주 못하는 편은 아니었지만… 수학천재들에 비하면 한급 낮은 수준이었죠 뭐. ㅎㅎ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