QT로 양이 차지 않는다…

참 이상하다.
QT는 지난 20여년간 내 신앙생활을 지탱해온 중요한 축이었는데…

요즘은 그 QT가…
뭐랄까… 양에 차지 않는 느낌이다.

그리고 QT를 하면서 자꾸면 역사적 context등을 따지는 습관들이 나와서,
나 스스로를 당혹하게 만든다.

나의 이런 ‘증상’과 관련해서…
다음의 기사가 매우 눈에 띄었다.

http://www.newsnjoy.us/news/articleView.html?idxno=1829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