며칠동안…

대략 지난 두주 정도 동안,

아침 7시에 집에서 나가서 밤 12시쯤 돌아오는 일정을 계속 반복하였다.

주말에도 내내 빈 office에서 혼자서 일을 해야할만큼 일이 많았다.

이렇게 정신없이 바쁜 중에,

영적인 건강을 유지하는 것은 참 쉽지 않다.

그런데 감사한 것은…

아주 바쁜 일들중에 그야말로 ‘단순 노동’을 해야하는 일이 많았다.

그래서 그렇게 단순노동을 하고 있는 중에는,

여러가지 설교, 강의 등등을 들으며 했었는데…

그러던중,

작년 youth KOSTA 세미나 강의중 다 듣지 못한 것들을 마저 들었다.

듣다가,

그 어린 친구들에게 ‘복음’을 이야기해주려고 안간힘을 쓰는 한 강사의 passion이 느껴져서,

혼자서 눈물을 흘렸다.

꿈틀…

2 thoughts on “며칠동안…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