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lobal shortage

나와 같이 이런쪽의 일을 하는 사람들은 신문등을 통해 일부 접했을 수도 있겠지만…
사실 요즘 전 세계적으로 각종 기본 재료, 소자등이 엄청나게 부족한 상태이다!

자동차용 반도체가 부족해서 자동차를 제대로 만들지 못하기 시작했다는 뉴스는 좀 나오는 것 같다.
그런데, 요즘은 사실 하다못해 PCB 기판 같은 것도 엄청 물량이 부족하다.

여러가지 반도체 소자가 부족한 것은 말할것도 없고,
그나마 PCB 기판을 구한다 하더라도 PCB 회로를 만들기위한 여러가지 기초재료/소자들도 엄청나게 부족하다. 작은 부품들이나 구리판등도 구하기가 정말 힘들다.

평소 3~4주 면 만들 수 있는 간단한 전자제품들이 그래서, 3달이상 걸리는 경우도 많다.
또 가격도 엄청나게 비싸졌다.

지금 상황이 왜 이렇게 되었느냐 하는 것에 대해서는 사람들마다 조금씩 분석이 다른것 같다.
제일 많이 나오는 분석은 COVID-19때문에 집에서 소비되는 여러가지 전자제품의 소비가 늘었는데, 그것을 제대로 공급해주는 여러 공급망(supply chain)이 COVID-19때문에 제대로 돌아가지 못해서 이렇게 되었다는 이야기다.

그런데 엄밀한 의미에서는 COVID-19이전에도 일부 소자들이 조금 구하기 어려운 문제들이 제한적이지만 조금 있어왔다. 내가 피부로 느끼기에는 대충 2018년정도부터는 조금씩 여기저기저기에서 소자/재료 구하기 어렵다는 이야기를 했던 것 같다.

그 여파로 꽤 여러가지 이야기들이 나오고 있고 꽤 여러가지 일들이 벌어지고 있다.

내가 생각하기에 흥미로운 것은,
전반적으로 가격이 올라가고 재료구하기가 어려워지니까, 공급망을 local에서 해결해보려는 시도들이 조금 있는 것 같다.
아주 큰 스케일의 생산을 미국이나 유럽등에서 하는 것은 여전히 어려운 일이겠지만,
약간 작은 volume의 생산-공급망중 일부를 local에서 해결해보려는 시도들이 일부 조금씩 보인다.

COVID-19이 과연 이런 식으로 globalize되어있는 여러가지 공급망을 새롭게 재편하는 역할을 하게될까?

나같이 세계의 여러나라의 공급망과 일을 해야하는 사람 입장에서는 현재의 상황이 하는 일을 매우 어렵게 만들긴 하지만…
나와 같이 globalized되어 있는 경제체제가 약자에게 가혹한 체제라고 보는 사람 입장에서는,
혹시 이것이 어떤 이들에게는 약간의 희망을 가져다주지는 않을까.. 그런 생각도 해보게 된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