결국…

어제 결국,

A사에서 정식 offer가 왔고, 그걸 accept 했다. 

어제 오후, 그 office에 직접 가서 내가 sign을 했는데,

그걸 sign하기 전까지 내 지금 office에 앉아서 한편 마음이 좀 우울했다.

여기를 이렇게 떠나게 된다니…..

(아마 이것에 대해서는 따로 시리즈의 글을 써봐야 할 것 같다.)

그런데 또 한편,

그 office에 가서, offer에 sign을 하고 hiring manager에게 이메일을 보내는 일을 하면서,

새로운 일에대한 기대랄까 그런것에 마음이 설레기도 했다.

offer를 주면, 

counter offer를 해서 조금이라더 더 받아봐야겠다는 생각을 한참 동안 가지고 있다가,

특별히 최근 하루 이틀 동안, 그렇게 하는게 마음에 많이 불편했었다.

뭔가 협상을 해서 돈을 더 뜯어내고자 하는 것 같은 생각이… 나의 false sense of entitlement를 강화시켜주는 것 같아서 말이다.

그래서 웬만하면, 그게 뭐가 되었던 가서 accept를 하자… verbal offer를 준 range에서 제일 낮게 준다고 해도 그거 그냥 받아들이자. 정말 꼭 필요하다면 가서 일하면서 정정당당하게 실력으로 보여주고 정당한 대우를 받을 수 있는 기회를 노리자… 뭐 그런 생각을 하고 갔다.

가서 특별히 negotiation을 하지도 않고, recruiter가 제시하는 것에 sign을 하겠다고 달라고 했다.

그리고 offer의 내용을 보니, 내가 제시했을 것보다도 offer 액수가 더 좋았다. ^^

집에 오니, 아내도 민우도 다 좋아한다.

이번달 말까지는 지금 회사에 있게 되고, 11월 5일부터 새로운 회사에서 일하게 된다.

한편, 감사하기도 하고…. 그러나 한편 좀 씁쓸하기도 한… 그런 하루였다.

그리고 어제 밤에는, 이런 복잡한 생각 속에서, 잠도 설쳤다.

12 thoughts on “결국…

  1. 축하드릴일이죠? 이젠 짜장면에서 탕슉로 메뉴를 업그레이드해야겠어요 🙂 고생하셨습니다.

    • 축하할 일인지 잘 모르겠습니다. ^^

      말하자면… 제가 기존에 했던 일을 실패한 것으로 인정한것인데요…
      그 실패를 통해서 많이 배우긴 했습니다만… 한편 마음이 많이 무겁네요.
      새 직장에서 뉴욕으로 출장을 보내줄른지 모르겠습니다만.. 혹시 그럴 기회가 되면 nycp 연주 저도 한번 가보면 좋겠습니다.

    • 이동네 A매장에 가면 가끔씩 음악이벤트를 하던데 무대 만들고 밴드 데려다 놓고 악보대신 태블릿pc 놓고 연주 시키더라구요. 쿨해보이라고 그러는거 같더라구요. ㅋㅋ 혹시 마케팅 삼아 그런 기회가 있으면 저희 좀 연결시켜주세요 ㅋㅋ

  2. 당연히 축하드려야죠!
    새로운 일들이 주어지는곳에서 하실일들이 많을테니…

    근데, 개인적으로 목졸님이
    ‘저는, 다섯사람만 모이고, 제가 도움이 되고, 제 시간이 허락하면 미국 어디든 갑니다. ‘
    에서 세번째 조건에 어려움이 없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워낙 시간 관리에 탁월한 재능을 갖고 계시니….

    • 애고, 감사합니다.
      아마도… 예전에 갖던것 같은 정도의 시간활용은 쉽지 않을 것 같습니다.
      아마도 제 삶에서 그런 phase로 옮겨가고 있는게 아닌가 싶기도 하고요.
      그래도 기도하면서 어떻게든 기회들을 만들어야죠!

  3. 어느 회사가 전지구적 똘똘이 목졸님을 모셔가나 궁금했는데..DK님 힌트 대박^^ 축하드려용!! 마냥 좋기만 할 수 없는 그 마음 조심스레 헤아려봅니다…앞으로 변화될 사역과 메시지를 기대해봅니다.

  4. 축하를 드리고 싶은데, 웬지 위로를 섞어서 드려야 할 것 같은 댓글들…
    축하와 위로 함께 드립니다.

    가시는 A사가 포레스트 검프가 투자했다던 그 과일회사인가요?^^

    • 이게… 이 회사가요 하도 비밀주의 뭐 그런거 중요하게 생각하는 회사여서, 아직까지 제게… 제가 하게되는 일이 무언지도 제대로 얘기 안해주고 있습니다요. -.-;
      아마 회사 들어가면 이정도 얘기도 못하게 할지도 모르죠. ㅎㅎ
      혹시 아이폰 5 저같은 사람에게도 좀 왕창싸게 해 주지는 않을까 기대해보고 있는 중입니다. ㅋㅋ

  5. 선배님, 제가 다시 그곳에 출장가게 되면 참 좋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그때는 점심 사주세요^^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