좋다~ ^^

결국…

새차를 사고야 말았다. 그것도 아주 좋은 놈으로!

예전 차는 15만마일을 채 채우지 못한 채, 팔려졌고…

새차는 이제 500 마일을 조금 넘었다. (산지 정확하게 일주일이 된다. 오늘로.)

나는 차를 가지고 속도감을 즐기거나, 가속감을 즐기는 것에 그리 큰 관심이 없고, 

그저 조용하고 편안하게 내가 가고자 하는 곳까지 말썽 없이 안전하게 가는 것을 중요하게 생각하는 편이다.

이런 저런 research 끝에, Camry가 제일 좋겠다고 결정을 내리고… 지난주에 확~ 질러 버렸다.

아… 그런데…

정말 내가 타던 차와는 정말 많이 차이가 난다. -.-;

조용하고, 승차감 좋고, 오디오 등 각종 편의 시설 좋고… 

완전히 하늘과 땅 차이다!!  

(그런데 기름 먹는건 거의 비슷하다.)

한편 이렇게 많이 편하긴 한데…

정말 내가 이렇게 commute 하는데 많은 돈을 들여도 되나 싶기도 하고…

이게, 이 돈을 쓰는 제일 현명한 방법일까… 싶어 많이 고민을 했다.

사실 이제와서 얘긴데…

이 전 차에서는 여러가지 기계적 결함 몇가지가 나타나고 있긴 했다. ^^

그래서 그걸 돈들여 고치느니 팔아버려? 하는 생각을 했던 것이 사실인데…

나를 사랑하고 걱정하는 사람들이 많이 마음 불편해하는 것을 감수하며 그 차를 계속 타는 것이 그래도 옳았을까?

새차를… 조금 더 싼 것으로 사는 것이 옳은 것이었을까?

이렇게 편한 차를 타고나면, downgrade 하는 것은 쉽지 않다던데…

아직 새차 냄새가 가시지 않은 운전석에서,

이런 생각들이 매일 출퇴근 길에 맴돈다.

그래도, 차가 참 좋긴 하다. ㅋㅋ

10 thoughts on “좋다~ ^^

  1. 차 사는데, 리서치를 그렇게 박사연구하듯 하는 사람도 있을지…
    어쨌거나 전 맘 속에 아프게 박혀있던 돌 하나가 사라진 기분이에요. 캘리포니아는 우리모두 통근거리가 꽤 되니까 더 그런거같아요. 우리 모두의 안전을 위해서 항상 기도합니다.

  2. 범사에 기한이 있고 천하 만사가 다 때가 있나니
    날 때가 있고 죽을 때가 있으며 심을 때가 있고 심은 것을 뽑을 때가 있으며
    차를 팔 때가 있고 살 때가 있으며….

    축하드립니다.
    졸개님께가 아니라 졸개님 사모님께요… 마음에 돌하나 뽑은 것을요…ㅋㅋ

    그리고 이건 여담인데, 블로그 방문자가 거의 10만을 향해가고 있는데, 무슨 이벤트 같은 것 안하시나요? 10만번째 방문자에게는 새로 산 자동차과 권기사(^^) 1일 이용권을 준다던지…

    • 허억, 10만번이라고요?
      음… 이거 참 뭐 대단한 블로그도 아닌데 이벤트 뭐 그런거 하는 것도 뭐하고…
      10만번째 들어온 분이 누구인지 알아내는 것도 어렵고…
      뭐 그냥 여기서 인사 나눈 분들은, 언제든 시간이 되면 제가 식사 한끼 대접하는 걸로 하죠 뭐. ^^

    • 저는 안 간사님이…
      천재친구 글에다가 축하한다고 쓰신 줄 알았어요. ㅋㅋ
      제가 언제 안 간사님에게 열등감에 대해 많이 얘기한적이 있었던가… 그런 생각을 잠깐 했죠. ㅎㅎ

  3. 그런데 대개 학교다닐때 보면 그런 천재들이 있잖아요? 그런 천재들이 뭐하며 사는지 궁금하기는 해요.. ㅎㅎ 많은 경우 가르치는 일에 있지 않나요?

    • 가만 보면요,
      교수는… 천재들보다는 성실한 범재들이 더 잘하는 것 같아요. ^^

      저희쪽에서 정말 엄청 유명한 대가가 한 사람 있는데요,
      이 사람은 MIT 교수를 하다가…
      이렇게 바보같은 MIT 대학원생 데리고 도저히 연구 못하겠다면서 MIT 교수를 때려치고…
      황모 간사님이 일하시는 NIST 연구소로 옮긴적이 있었지요. ㅋㅋ

      제가 적은 이 천재 친구는요, 현재 start-up company를 하고 있어요. ^^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