Valentine’s Day, Ash Wednesday

어제는 Valentine’s Day이자 Ash Wednesday 였다.

Valentine’s Day의 상업적 가벼움 속에서,
Ash Wednesday를 흘려버리는 가벼운 죄책감 속에서,

CVS에 진열되어 있는 빨간색 하트를 든 곰인형의 가벼움이, 나를 삼켜버릴 것 같은 역겨움과 싸워야 했다.
사랑과, 결혼과, 십자가에 대해 이런 이야기들을 되새기지 않고는 견딜 수 없었다.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