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쁜 한주를 마치고

지난 한주,
한국 출장을 다녀왔다.

지난 한주가 마치 한달과 같이 느껴진다.

매우 stressful한 일들이 많았고,
중요한 결정들을 생각해야 하는 일들도 많았다.

‘공식적인’ 일정들을 소화하다보니,
지난 한주동안 ‘한정식’ 이라는 것을 4번인가 5번인가 먹었던 것 같다. -.-;

이제 일상으로 복귀했는데,
아마 이전의 일상과는 다른 일상이 될 것 같다. 

5 thoughts on “바쁜 한주를 마치고

Leave a Reply

This site uses Akismet to reduce spam. Learn how your comment data is process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