갑작스러운 출장

내가 꼭 가야하는 출장이 있었다. 연초부터 계획하고 있었는데, 회사 내의 bureaucracy 때문에 가지 못하고 있었다. 원래대로라면 2월초에는 갔었어야 했는데. 살짝 열이 받았었다. 아니, 도대체 일을 어떻게 하라는 거야. 내가 지금 당장 일본에 가지 않으면 그만큼 일이 늦어지는걸 모르나. 그때는 그렇게 … Continue reading